close

에세이

Notice사진에 담긴 이야기를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어느 멋진 날의 재미있는 스토리를 기다립니다.

길거리 사진은 초상권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신중한 판단을 부탁드립니다.

요리가 취미인 아마추어 영상 제작자입니다.
부족한것이 많지만 즐감 부탁합니다^^
새우사러 가기 귀찮을땐 두부를 기름에 구워서 하셔도되고 먹다남은 후라이드 치킨으로 하면 깐풍기가 됩니다.^^



깐풍새우 Sweet & Sour & Spicy Shrimp 레시피


- 재료

새우, 양파, 파, 청고추, 홍고추, 옥수수전분(고구마전분), 감자전분, 밀가루(찹쌀가루), 계란흰자, 굴소스, 간장, 레몬즙(식초), 설탕, 맛술, 소금, 후추


- 다음의 3가지 파트로 나누어 조리합니다.
@ 새우튀기기
@ 소스만들기
@ 소스와 튀김 버무리기

@ 새우튀기기
1. 대접에 물을 담고 옥수수전분(고구마전분)을 넣고 잘 섞어서 저어줍니다.
2. 몇분후 가라앉은 전분 위의 물을 조심스럽게 덜어냅니다.
3. 남은 전분에 계란흰자와 밀가루(찹쌀가루)를 넣고 잘 섞어줍니다.(점도는 되지않고 걸죽하게 흐르는 느낌정도로 밀가루 또는 흰자양을 조절합니다)
4. 새우는 소금으로 밑간을 하고 밀가루(찹쌀가루)를 넣어 손으로 섞어주고 꽉꽉 밀가루가 달라붙게 주물러 줍니다.(새우에 물기가 없을경우 가루가 잘 달라붙지 않으므로 소금대신 간장으로 밑간을 하거나 맛술로 약간의 수분을 주면 좋습니다)
5. 기름의 온도를 170도 - 180도 정도로 달구어 줍니다.
6. 4번의 새우를 3번의 튀김옷에 묻혀서 기름에 투하합니다.(한번에 너무 많은 양을 넣으면 기름 온도 조절이 어려우므로 몇번에 나누어 튀기면 좋습니다)
7. 튀긴 새우는 채에 받혀서 준비해 둡니다.

@ 소스만들기
1. 청고추, 홍고추(피망, 파프리카 가능)는 씨를빼고 잘게 썰어서 준비합니다.
2. 파, 양파도 잘게 썰어서 준비합니다.
3. 마른칠리(건고추 또는 고추기름 준비)를 준비합니다.(갈아놓으면 좋습니다)
3. 팬에서 볶으면서 맛내기가 어려우니 미리 소스국물을 만들어 준비합니다.(제 영상 깐풍새우 작은접시양입니다. 간장 1수저, 굴소스 1/2수저, 레몬(식초) 2수저, 맛술 1수저, 후추많이, 설탕 1~2수저 - 영상에서는 아주작은 스픈으로 몇번 넣었습니다)
4. 팬에 기름을 두르고 마른칠리를 볶아 향을 냅니다.(또는 고추기름을 둘러주세요)
5. 파, 양파를 볶다가 청고추, 홍고추를 넣고 볶습니다.
6. 3의 소스국물을 넣고 끓입니다.(소스가 너무 쫄면 안되고 적으면 물 1~2수저 넣습니다)

@ 소스와 튀김 버무리기
1. 끓는 소스에 튀겨놓은 새우를 투입하고 잘 섞어줍니다.
2. 섞은 후 기호에 따라 참기름 또는 깨를 뿌려줍니다.
3. 접시에 담아 냅니다.



profile

458Italia 2015.01.08 21:40:22
아니!! 치킨이 남을 이유가 있나요 ㅎㅎㅎㅎ

심심킹킹 2015.01.08 22:40:46
그럴수 있죠 ㅎㅎ
  1. 31
    Oct 2015
    01:02
  2. 04
    Apr 2015
    12:59
  3. 28
    Mar 2015
    06:43
  4. 22
    Mar 2015
    01:15
  5. 10
    Mar 2015
    01:14
  6. 27
    Feb 2015
    20:03
  7. 09
    Feb 2015
    20:01
  8. 08
    Feb 2015
    07:36
  9. 29
    Jan 2015
    19:59
  10. 17
    Jan 2015
    19:14
  11. 12
    Jan 2015
    19:15
  12. 08
    Jan 2015
    22:40
  13. 31
    Dec 2014
    22:41
  14. 23
    Dec 2014
    21:45
  15. 17
    Dec 2014
    14:39
  16. 16
    Dec 2014
    11:28
  17. 14
    Dec 2014
    11:11
  18. 08
    Dec 2014
    00:19

    내 카메라, Nikon D750 이야기. ✔ Viewer

    authorKTWFOTO views 3603 comments2
  19. 10
    Nov 2014
    14:42
  20. 06
    Nov 2014
    15:34

login

XE Login